게임 개발자의 이중생활?!

 In story

 

집보다 학원이 더 편하다는 청년 CEO 부현씨!

개발자로써, 대표로써의 스트레스를

피아노와 함께 힐링한다고 하는데요!

 

 

 

 

집이 일터가 되고 위피가 쉼터가 되어버린

부현씨의 특별한 이야기,

지금 영상으로 확인해보시죠🎵

 

 

Start typing and press Enter to search